U b a c   S t u d i o

{"type":"img","src":"https://cdn.quv.kr/t4t7m7m9u%2Fup%2F5d021d9874a39_1920.png","height":"60"}
  • HOME
  • ABOUT
  • WORK
  • ARCHIVE
  • CONTACT
  • {"google":["Barlow"],"custom":["Noto Sans KR","Nanum Barun Gothic"]}
    ×
     
     
    섹션 설정
  • HOME
  • ABOUT
  • WORK
  • ARCHIVE
  • CONTACT
  • {"type":"txt","text":" U b a c","font_size":"20","font_weight":"bold","font_family_ko":"Nanum Barun Gothic","font_family_en":"Barlow","color":"#000000","letter_spacing":0}

    망설임에 대하여
    설문조사, AR, 인스톨레이션, 가변설치, 2020

     

    매클루언이 인터넷 시대의 인간을 ‘정보를 수집하는 인간’이라고 말한 것처럼, 우리는 끊임없이 정보에 노출되면서 이를 습득한다.
    이로 인한 선택 가능성들이 개인의 다양성을 증폭시켰지만, 선택해야 하는 상황, 사람들은 빈번히 ‘결정 장애’라는 단어를 사용하여
    선택을 포기하거나 타인에게 전가하는 ‘망설임을 단축하는’ 모습을 보였다. 형체 없이 엄습해오는 불안과 모든 맥락을 뭉뚱그리며,
    온·오프라인에서 활발하게 상용되고 있는 이 단어는 우리에게 무엇을 말해주고 있을까.
    선택의 불확실성 속에서 경제의 패러다임으로 자리 잡은 인공지능 큐레이션 서비스는 과잉 정보 시대의 유일한 해답일까.

     

    선택이 지연될 때, 이를 바라보는 개인의 시선, 미디어의 태도 등 망설임을 대하는 동시대적 관점으로부터 리서치는 출발한다.
    망설임에 대한 설문조사 그리고 ‘망설임의 단축 현상’에 가장 크게 영향을 미친 3가지 요인(타인, 시간, 미디어 환경)에 대한 리서치를 중심으로,
    관련된 사회현상, 이슈, 이론들을 차근차근 탐색한다.

     

    <mŏror project : 망설임에 대하여>, 전시 전경, 아트센터나비 미술관 

     

     

     

    설문 집단은 20대 전후로 설정하였고, 2020년 8월 11일부터 09월 04일까지 10대가 20명, 20대가 107명, 30대가 15명으로 총 142명의 응답자가 참여하였다.

    응답자들의 망설였던 경험들과 그에 대한 생각들 중 흥미로운 답변들은 하나로 묶어 별도의 웹 아카이브로 제작되었다.

     

    {"google":["Barlow"],"custom":["Noto Sans KR","Nanum Gothic","Nanum Barun Gothic"]}{"google":["Barlow"],"custom":["Nanum Gothic"]}
    {"google":["Barlow"],"custom":["Noto Sans KR"]}